“장인어른이 인정할 정도면 말 다 했죠”.. 결혼 앞둔 조민, 그녀의 남편은 어떤 사람?

입시 비리 논란 일었던
조국 前 장관 딸 조민,
결혼 발표에 이어 드레스투어
신랑의 정체는?
조민

지난 1월 30일 조민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결혼을 발표했다. 그리고 같은 날 조국 전 장관도 자신의 SNS에 딸의 결혼과 예비 신랑에 대한 글을 게시했다.

이어 최근 그는 유튜브에 드레스를 고르러 간 영상을 공개하며 예비신랑에 대한 대중들의 호기심이 커져가고 있다.

화려한 드레스 투어를 한 조민

조민
사진 = 조민 인스타그램

영상 속에서 조 씨는 드레스 투어 전에 헤어·메이크업 숍에 들렀다.

그곳에서 조 씨는 직원에게 “웨딩드레스 입어야 하니까 무조건 예쁘게, 예비 신랑이 보자마자 기절할 정도로 예쁘게 해 주세요”라고 했다.

메이크업을 마친 뒤 드레스 투어를 시작한 조 씨는 첫 번째로 하얀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나왔다. 예비 신랑은 그 모습을 보자마자 “너무 예쁘다”며 놀란 리액션을 했다.

이후, 다양한 드레스를 10벌이나 입어 보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이 영상에서 신랑은 베일에 꽁꽁 싸여 대중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유튜브에서 소개한 예비 신랑

조민
사진 = 조민 인스타그램

조 씨가 약혼 사실을 밝힌 영상에서 신랑의 정체가 일부 공개된 바 있다.

영상 속에서 그는 신랑에 대해 “다정하고 항상 내 편이 되어 주는 든든한 친구”라며 “동갑이고, 정치와 관련이 없고, 일반인이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일을 열심히 하는 일반인이라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사생활을 보호해 주고 싶다”고 전했다.

결혼은 올해 하반기에 할 예정이며, 해당 영상에서 두 사람이 함께하는 모습은 담겼으나 신랑의 얼굴은 공개되지 않았다.

전 법무부장관 조국의 반응

조민
사진 = 조국 페이스북

지난 1월 30일, 예비 장인어른인 조국 전 장관은 딸의 결혼을 발표한 날 자신의 SNS에 예비 신랑에 대한 짧은 글을 게시했다.

그는 “오늘 저의 딸 조민이 유튜브 채널에 본인의 약혼 사실을 밝혔습니다. 상대는 어려웠던 시절 딸 옆을 굳건히 지켜 주었던 청년입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두 청춘의 앞길에 행복이 가득하길 빕니다”라고 써, 두 사람을 인정하고 축복했다.

한편, 조민양은 대학원 진학시 불거진 입시비리로 인해, 지난 3월 22일 법원으로부터 벌금 1000만 원을 선고받은 상태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글

혼다

“자존심 버렸어요…” 최대 700만 원 눈물의 할인 시작한 혼다, 소비자들만 신났다

더보기

“나이 차이보다 눈에 띄는 미모” .. 배우 고수의 11살 연하 ‘얼짱’ 출신 아내♥

더보기

‘이렇게 어른스럽다니’ .. 가수 김다현, 뜻깊은 자리에서 더 빛나다 (+기특)

더보기
BMW

“와 디자인 미쳤네?!”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갖춘 BMW의 고성능 크로스오버 모델은?

더보기

“스님과 결혼했지만 풀소유” .. 1000평대 집에서 사는 ‘복길 엄마’ 김혜정의 반전 근황

더보기

‘또 이런 안타까운 소식이’ .. 많은 인기를 누리던 그녀의 비보가 들려왔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