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화 미뤄야 VS 언제까지 계속? ” .. 세월호 참사 10주기 , 전국 노래자랑 녹화 결국..

시민들의 항의
전국노래자랑 녹화 연기
전국 노래자랑
사진 = 전국 노래자랑 공식 SNS

전남 영광군이 세월호 참사 10주기인 오는 4월 16일에 예정된 ‘KBS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이번 제작진과 영광군의 결정은 시민들의 지속적인 항의와 우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내려진 조치다. 영광군은 원래 ‘2024년 영광방문의 해’를 기념해 전국에 영광을 알리고자 이 행사를 기획했으나, 세월호 참사의 중요한 기념일과 겹치는 일정에 대한 시민들의 지적을 받아들였다.

시민들의 항의, 녹화 연기 결정

전국 노래자랑
사진 = 영광군청

녹화 일정 공개 직후 영광군청 자유게시판을 비롯한 다양한 채널을 통해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애도하고 추모해야 하는 중요한 날에 ‘KBS 전국노래자랑’의 녹화가 적절치 않다는 시민들의 목소리가 이어졌다.

시민들은 “국민들이 애도하고 유가족들을 위로해야 할 날에, 노래 대회 개최는 부적절하다”며 날짜 변경을 강력히 요구했다.

전국 노래자랑
사진 = 영광군청 홈페이지

이에 영광군은 녹화 일정을 6월 11일로 변경하기로 결정하고, 이를 공식 발표했다. 영광군은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맞아 희생자와 유가족들을 위로하고 추모하는 데 집중하기 위해 부득이하게 일정을 변경하게 되었다”며, 이번 일정 변경으로 불편을 겪게 된 군민들과 참가 신청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했다.

세월호 참사는 2014년 4월 16일에 발생한 대한민국의 대형 참사로, 제주도로 향하던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해 304명의 소중한 생명이 희생되었다.

이번 10주기에는 전국 곳곳에서 희생자들을 기리고 유가족들을 위로하기 위한 다양한 애도와 추모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누리꾼들의 엇갈린 반응

전국 노래자랑
사진 = 전국 노래자랑 홈페이지

세월호 참사 10주기인 오는 4월 16일에 예정된 ‘KBS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연기하기로 결정됐다는 소식이 들려오자 누리꾼들의 반응 또한 엇갈리고 있다.

누리꾼들은 “세월호 정말 안타까운 사고이지만, 10년이 지난 사고이니만큼 추모하실 분들은 추모하는 시간을 가지고 이렇게까지 다른 일에 영향을 끼쳐서는 안된다고 보는 사람입니다” “10년이나 지난 세월호 사건과 전국노래자랑이 대체 뭔 상관이 있다고 저럴까?” “세월호랑 전국노래자랑 녹화랑 상관이 많이 있을까..” “아픈 기억이니만큼 다른 날로 녹화를 미루는 것도 좋아 보일 거 같네요” 등 다양한 의견과 엇갈린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혼다

“자존심 버렸어요…” 최대 700만 원 눈물의 할인 시작한 혼다, 소비자들만 신났다

더보기

“나이 차이보다 눈에 띄는 미모” .. 배우 고수의 11살 연하 ‘얼짱’ 출신 아내♥

더보기

‘이렇게 어른스럽다니’ .. 가수 김다현, 뜻깊은 자리에서 더 빛나다 (+기특)

더보기
BMW

“와 디자인 미쳤네?!”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갖춘 BMW의 고성능 크로스오버 모델은?

더보기

“스님과 결혼했지만 풀소유” .. 1000평대 집에서 사는 ‘복길 엄마’ 김혜정의 반전 근황

더보기

‘또 이런 안타까운 소식이’ .. 많은 인기를 누리던 그녀의 비보가 들려왔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