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하필 타이밍이 이렇게..” 가수 성시경, 스트레스로 건강 이상 호소, 그 이유를 살펴보니..

가수 성시경,
공연에 대한 스트레스,
이 정도였구나
가수 성시경
사진 = 가수 성시경 (개인 SNS)

성시경이 곧 있을 야외 공연을 앞두고 겪는 스트레스로 인한 건강 이상을 알려와 많은 팬들이 안타까워 하고 있다.

가수 성시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야외 공연의 날씨에 대한 걱정을 토로하며, 여러 날씨 정보 사이트를 수십 번씩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한 삼만 번 들여다 날씨 예보를 들여다 본 것 같다. 구글, 네이버, 기상청, 스위스 거, 아이폰, 갤럭시”라고 말하며 자신의 긴장감을 드러냈다는 점에서 그의 불안이 얼마나 큰지 짐작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가수의 무게

가수 성시경
사진 = 가수 성시경 (개인 SNS)

성시경은 자신이 느끼는 스트레스를 상세히 설명하며 그로 인한 신체적 고통까지 겪고 있다고 털어놓았는데, 그는 “심장이 조이듯 스트레스받아서 몸이 아파보긴 처음이다”라며 그의 고충을 토로했다.

또한, “날 좋은 5월 중 이번 주말인 건 무슨 확률일까. 긴 시간 비 없이 해왔으니 한 번쯤은 당연한 건가. 벌을 받는 걸까 뭘 잘못한 걸까. 하늘에 맡겨야겠다”라고 말하며, 공연 날씨의 운명을 탓하는 그의 말에서는 무력감이 느껴졌다.

성시경은 공연을 기다리는 팬들에게 “부디 따뜻하게 잘 준비해서 와달라. 미안하다. 대신 한 곡 한 곡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하며, 비가 올지도 모르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기도 했다.

이러한 그의 말은 공연에 대한 그의 열정과 관객에 대한 배려가 돋보이는 부분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에 그를 사랑하는 모든 팬들은 따뜻하게 입고 젖으면 젖는 대로 즐기겠다는 반응을 보이며, 기억에 남을 콘서트를 기대하는 모습을 보여 조금이나마 그를 위로하고 있다.

가수 성시경
사진 = 가수 성시경 (개인 SNS)

성시경의 공연은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축가’라는 타이틀로 봄 시즌을 맞이한다.

기상청의 예보에 따르면, 공연 중 하루인 어린이날에 전국적으로 비가 내릴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이러한 날씨 상황은 공연에 대한 불확실성을 더하고 있지만, 성시경과 그의 팬들은 이런 상황에서도 좋은 추억을 남기기 위해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누리꾼들은 “야외 공연을 준비하고 있는 비 소식이 들려오면, 나 같아도 너무 걱정되겠다” , “저도 내일 가는데 비 오더라도 비 맞으면서 오빠 노래 들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힘내세요” , “봄 비 맞으면서 추억 하면 되겠죠, 하지만 비가 안오길 간절히 바랄게요” 등 그를 응원하는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전기 SUV

“전기 SUV가 2천만 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한 신형 전기 SUV에 경쟁사들은 ‘초비상’

더보기

“상상이 안간다”.. 송승헌, 700억을 가지고 있는 그는 과연 어떤 세상에 살고 있을까

더보기

‘무려 아이가 넷’ .. 삼성가 중 유일하게 결혼 생활 유지하며 찐사랑 보여주는 부부

더보기

“결혼 날짜까지 잡고 헤어졌는데..” 족발로 파혼 위기 극복한 여배우

더보기
판매량

“BMW도 테슬라도 제쳤다…” 압도적인 판매량으로 1위 탈환한 이 브랜드, 결국 이 모델 덕분에?

더보기

데뷔했을 때랑 달라진 게 전혀 없는 여배우의 모습, 이게 정말 가능한 일입니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