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넌 얼굴도, 몸매도 안 되니까’ .. 송가인에게 모진말을 내뱉었던 방송 관계자의 한마디

모진 말까지 들었던
과거의 아픔을 견디며
‘트롯의 여제’로 성장한
그녀, 송가인
송가인
사진 = 송가인 (개인 SNS)

가수 송가인이 무명 시절 겪었던 어려움을 털어놓으며 그 시절을 돌아보았다. 지난 6일, 송가인은 자신의 개인 SNS를 통해 과거를 회상하며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그녀는 “무명 시절…정말 많이 힘이 돼 주시고, 방패가 돼 주시고, 속앓이를 함께해 주셨던 우리 대표팀”이라며 그 어려운 시간들을 함께한 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그녀는 또한 “그때 그 힘든 시절 할 말이 많지만 생략…”이라고 덧붙였는데, 이는 그녀가 겪었던 수많은 고난을 함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응원의 메시지, 팬들의 끊임없는 지지

송가인
사진 = 송가인 (개인 SNS)

송가인이 남긴 글에는 #사필귀정 #낭중지추 #최고의복수는성공이다 등의 해시태그도 포함되어 있었다. 이러한 해시태그는 그녀가 겪었던 시련을 극복하고 성공을 이루었다는 자부심을 내비치는 것이다.

누리꾼들은 그녀의 글에 “힘든 시절을 잘 이겨내 줘서 고마워요”, “앞으로는 꽃길만 걸으세요” 등의 응원의 메시지를 남기며 그녀의 과거와 현재의 성공을 함께 축하했다.

방송에서의 고백, 힘겨웠던 무명 시절의 일화들

송가인
사진 = 송가인 (개인 SNS)

송가인은 2022년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7’에 출연하여 무명 시절의 일화들을 얘기한적이 있는데 그녀는 한 오디션 관계자로부터 받았던 폭언을 공개하기도 했다.

당시 “한 관계자가 저에게 ‘넌 얼굴도, 몸매도 안 되니까 노래로 승부 봐야 한다’고 말하더라”고 전했다. 이러한 경험은 많은 무명 가수들이 겪는 고난 중 하나였다고 그녀는 토로했다.

송가인은 2020년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무명 시절 겪었던 경제적 어려움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녀는 “수입이나 활동이 없으니까 눈치가 너무 보였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송가인
사진 = 송가인 (개인 SNS)

또한, “엄마가 생활비를 주면서 ‘돈덩어리’라고 불렀는데 부끄러웠다”고 말하며 가족의 지원 덕분에 견딜 수 있었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러한 경험들은 그녀가 오늘날 겪는 성공이 더욱 값지게 느껴지게 한다.

한편 누리꾼들은 “진짜 아무리 방송 관계자라고 하지만, 한 사람한테 모욕적인 말까지 하는 사람들은 어떤 사회에서든 없어져야 합니다” , “어떻게 사람 앞에 두고 저런말을 할 수가 있는 거지” 등 그녀에게 폭언을 했던 관계자를 향한 쓴 소리를 이어가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이 정도로 안 좋을 수가” .. 말년이 비참해질 거라는 김대호 아나운서

더보기

‘이 투 샷은 뭐야?’ .. 이재용 삼성 회장이 저커버그 자택에는 무슨 일로?

더보기

대한민국 여성들의 ‘워너비 몸매’였던 그녀가 어느덧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다(+그녀의 일상)

더보기

‘여보, 오늘은 나 건들지 마’ .. 백종원♥, 소유진 이 직접 공개한 ‘일상’에 모두가 화들짝

더보기
벤틀리모터스

“벤틀리와 포르쉐의 만남?!” 새로운 변화를 모색하는 벤틀리모터스, 앞으로 나올 차량은?

더보기

‘아내 덕에 로또 맞았다’ .. ‘300억’ 건물주 여배우와 결혼한 스타 부부의 재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