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로 나오면 대박!” 뛰어난 개방감이 특징인 제네시스 대형 SUV, 자세히 보니까…

제네시스, 초대형 전동화 SUV ‘네오룬 콘셉트’ 공개
B필러리스 코치도어를 통해 뛰어난 개방감 제공
무한한 가능성과 미래 방향성을 보여주는 콘셉트 모델
제네시스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현대자동차그룹의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가 새로운 콘셉트 모델을 선보였다.

현지시간으로 25일, 제네시스는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브랜드 복합문화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에서 초대형 전동화 SUV ‘네오룬 콘셉트(NEOLUN·이하 네오룬)’를 글로벌 최초로 공개했다.

제네시스 ‘네오룬’은 디자인과 기술의 유기적인 결합을 통해 제네시스의 무한한 가능성과 미래 방향성을 보여주는 콘셉트 모델로 새롭다는 의미의 ‘Neo’와 달을 뜻하는 ‘Luna’가 합쳐져 기존 럭셔리 차량과 차별화되는 제네시스만의 미래 지향적인 혁신 가치를 제공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제네시스 네오룬, ‘미드나잇 블랙 & 마제스틱 블루’ 투 톤 적용으로 웅장하고 단아한 디자인 강조

제네시스 (2)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네오룬은 불필요한 요소를 최소화하는 ‘환원주의 디자인’(Reductive Design)을 기반으로 고급스러움과 혁신을 동시에 표현했다.

차량 앞뒤 도어 사이를 연결하는 B필러가 없고, ‘B필러리스 코치도어(B-pillarless Coach Door)’를 통해 앞문과 뒷문이 서로 마주보며 열리게 했다.

B필러리스 코치도어는 전통적인 차량 구조와 비교해 한층 개방적인 실내 공간을 제공하고, 실내외 디자인 혁신은 물론 승하차 편의성까지 극대화하면서 제네시스가 펼쳐 나갈 혁신적인 모빌리티의 비전을 보여주는 핵심 요소다.

제네시스 (3)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이와 함께 네오룬의 외관은 한국의 밤처럼 고요하면서도 세련된 감성을 전달할 수 있는 ‘미드나잇 블랙 & 마제스틱 블루’ 투 톤을 적용해 웅장하면서도 단아한 디자인을 강조했다.

네오룬에 적용된 전동식 사이드 스텝은 차량 문이 열릴 때 자동으로 활성화되어 탑승자가 차량에 쉽게 타고 내릴 수 있도록 도와주며, 차량을 사용하지 않을 때는 노출되지 않아 차체와 일체화된 외관 디자인을 유지시켜 준다.

제네시스 (4)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여기에 이음새를 최소화한 차체와 일체화된 전후면 램프, 보조 제동등, 네오룬 상단에 적용된 팝업 타입 루프랙 등을 통해 견고하면서도 위풍당당한 외관을 완성시킨다.

제네시스 네오룬, B필러리스 코치도어를 통해 한층 개방적인 실내 공간 제공

제네시스 (5)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실내 공간의 경우 손님을 존중하고 정을 나누는 한국 고유의 ‘환대(Hospitality) 문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탁 트인 개방감을 느낄 수 있는 B필러리스 코치도어를 시작으로 긴 휠 베이스를 활용한 넓은 실내는 탑승객에게 편안함과 안락함을 제공한다.

또한 네오룬의 1열 시트는 회전(Swiveling) 기능을 통해 정차시 탑승객이 공간의 실용성을 누릴 수 있도록 했으며, 대화면 가변 디스플레이와 천장에서 펼쳐지는 후석 플렉스 디스플레이는 차내에서 오감을 자극하는 경험을 선사한다.

제네시스 (6)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특히 한국의 전통 난방 방식인 온돌에서 영감을 받은 복사열 난방 시스템을 적용해 차량 내부의 대시보드와 도어 트림, 바닥, 시트백, 콘솔 사이드 등에 복사난방 필름을 부착해 저전력 고효율 난방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로얄 인디고’ 컬러를 적용한 캐시미어와 천연 안료인 쪽으로 염색한 ‘퍼플 실크’ 컬러의 빈티지 가죽으로 깊이 있는 인테리어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바닥에는 어두운 계열의 리얼 우드를 적용해 고급감을 높였다.

또한, 네오룬은 ‘트위터’, ‘미드레인지’, ‘우퍼’, ‘서브우퍼’ 등을 최적의 위치에 배치한 ‘사운드 아키텍처’를 적용해 풍성하고 입체적인 음향을 즐길 수 있다.

제네시스 (7)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더불어, 사운드 시스템은 디자인 측면에서도 차량의 미적 가치를 높이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차량 전면에 자리한 ‘크리스탈 스피어 스피커’는 사용하지 않을 때는 실내 크리스탈 오브제로, 스피커 사용 시에는 고음역 트위터 스피커로 회전해 탑승자와 교감을 이뤄낸다.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디자인본부 최고 디자인 책임자(CDO) 겸 최고 크리에이티브 책임자(CCO)인 루크 동커볼케 사장은 “네오룬은 ‘단순함 속의 아름다움’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독창적인 디자인과 최첨단 기술 결합을 통해 제네시스만의 품격을 담고 있다”며 “장인정신이 깃든 한국의 달항아리처럼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아름다움과 기술적 완성도를 네오룬에 담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제네시스 (8)
네오룬 콘셉트 (출처-제네시스)

한편, 이날 제네시스는 네오룬 콘셉트와 함께 기술적 역량과 미학적 정체성을 바탕으로 ‘고성능 럭셔리’를 지향하는 ‘제네시스 마그마(Magma)’도 공개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컷 하면 달라진다’ .. 연예계에서 ‘인성’으로 유명하다는 여배우

더보기

‘신분까지 속이고 데뷔’ .. 70억 빚 신용불량자에서 가만있어도 ‘중형차 한 대’ 들어오는 몸값이 된 스타

더보기
포터 EV

“이 돈으로 포터 EV를?!” 역대급 프로모션 선보인 현대차, 과연 사실일까?

더보기

대한민국 최초로 ‘혼전임신’ 알려온 여배우의 깜짝 ‘결혼 이야기’

더보기
포르쉐

“BMW, 벤츠 초비상!” 본격 생산에 돌입한 포르쉐 순수 전기차, 국내 출시는?

더보기

‘스토커와 순정남은 한 끗 차이’ .. 15년 동안 미녀 여배우 쫓아다녀 결혼까지 한 스타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