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내려?!” 계속된 가격 인하로 기존 오너들만 뿔난 상황, 대체 무슨 일?

테슬라, ‘모델 Y 스탠다드 RWD’ 가격 인하
기존 가격에서 200만 원 인하한 5,299만 원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전략으로 해석
가격 인하
모델 Y (출처-테슬라)

테슬라코리아가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모델 Y 일부 트림의 가격을 인하했다.

테슬라코리아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모델 Y 스탠다드 후륜구동(RWD) 가격은 5,299만 원으로 기존 가격과 비교해 200만 원 낮아졌다.

앞서 테슬라코리아는 올해 전기차 보조금 개편에 따라 모델 Y 후륜구동 모델의 가격을 200만 원 인하했다. 이번 조정은 전기차 보조금의 100% 수령 가능한 판매 가격 상한이 기존 5,700만 원에서 5,500만 원으로 낮아진 것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였다.

가격 인하 (2)
모델 Y (출처-테슬라)

그러나 최근 이루어진 가격 인하는 전기차 보조금 개편과는 별개로, 테슬라의 글로벌 판매 전략의 일환으로 해석된다.

테슬라, 주요 시장에서 주력 모델의 가격 일제히 낮춰…

가격 인하 (3)
모델 Y (출처-테슬라)

테슬라는 최근 미국, 중국, 독일, 그리고 유럽 국가들을 포함한 주요 시장에서 주력 모델의 가격을 일제히 인하하고 있으며, 이는 경쟁력을 강화하고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전략으로 해석된다.

모델 Y의 판매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스탠다드 RWD 모델을 제외한 나머지 라인업의 판매가 중단되었으나, 지난달 4일부터 풀라인업 판매가 재개됐다.

테슬라코리아는 재판매와 함께 롱레인지 AWD와 퍼포먼스 모델의 가격을 각각 6,399만 원과 7,199만 원으로 책정하여 기존보다 1,300만 원 이상 인하했다.

가격 인하 (4)
모델 Y (출처-테슬라)

반면, 모델 Y 스탠다드 RWD는 5,299만 원으로 이전보다 200만 원 인하된 가격을 유지하고 있으며, 롱레인지 AWD와 퍼포먼스 모델의 가격 변동은 없는 상황이다.

그러나 테슬라가 지난해 여러가지 이유로 가격 정책을 수차례 변경한 점을 감안하면, 모델 Y 풀라인업의 가격이 얼마나 유지될지 주의 깊게 지켜볼 필요가 있다.

한편, 최근 테슬라는 미국과 중국을 포함한 주요 시장에서 주력 모델의 가격을 일제히 낮추는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가격 인하 (5)
모델 Y (출처-테슬라)

특히, 미국 시장에서는 모델 Y, S, X의 판매 가격을 각각 2,000달러(한화 약 274만 원)씩 인하했으며, 중국에서는 전 모델에 대해 동일한 금액인 2,000달러(한화 약 274만 원)씩 가격을 내렸다.

이러한 가격 인하의 배경으로는 판매 부진에 따른 재고 증가와 경쟁 심화 등이 지목되고 있어, 테슬라가 시장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는 것이라 해석되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전기 SUV

“전기 SUV가 2천만 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한 신형 전기 SUV에 경쟁사들은 ‘초비상’

더보기

“상상이 안간다”.. 송승헌, 700억을 가지고 있는 그는 과연 어떤 세상에 살고 있을까

더보기

‘무려 아이가 넷’ .. 삼성가 중 유일하게 결혼 생활 유지하며 찐사랑 보여주는 부부

더보기

“결혼 날짜까지 잡고 헤어졌는데..” 족발로 파혼 위기 극복한 여배우

더보기
판매량

“BMW도 테슬라도 제쳤다…” 압도적인 판매량으로 1위 탈환한 이 브랜드, 결국 이 모델 덕분에?

더보기

데뷔했을 때랑 달라진 게 전혀 없는 여배우의 모습, 이게 정말 가능한 일입니까?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