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미쳤네요…” 성능은 올리고 가격은 인하한 코나 일렉트릭, 반전 일으킬까?

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출시
새로운 트림 ‘모던 플러스’ 추가
N 라인 전용 파츠 적용 모델도 운영
코나 일렉트릭
2024 코나 일렉트릭 (출처-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연식변경으로 돌아온 브랜드의 대표 소형 전기 SUV, 코나 일렉트릭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2024 코나 일렉트릭의 경우 새로운 트림을 추가해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차량 가격을 인하해 소비자들의 구매 부담을 줄였다.

특히, 이번에 새로 추가된 엔트리 트림 ‘모던 플러스’는 진동 경고 스티어링 휠, 운전석 전동 시트, 1열 통풍 시트, 2열 에어벤트 등 고객들의 선호 사양을 위주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충전 로직 개선을 통해 충전 시간 기존대비 약 4분 단축

코나 일렉트릭 (2)
2024 코나 일렉트릭 (출처-현대자동차)

2024년형 코나 일렉트릭은 현대차 브랜드의 대표 소형 전기 SUV로 롱레인지 ‘모던 플러스’ 기준 64.8kWh 리튬 이온 배터리를 탑재해 1회 충전 최대 417km를 주행할 수 있으며, 최고출력 150kW, 최대토크 255Nm를 발휘한다.

차체 크기는 전장 4,355mm, 전폭 1,825mm, 전고 1,580mm, 휠베이스 2,660mm이며, 공차 중량은 1,740kg이다.

또한, 17인치 타이어를 기본으로 장착했으며, 연비는 도심 5.1~6.1km/kWh, 고속 4.3~5.0km/kWh, 복합 4.7~5.5km/kWh로 준수한 성능을 보여준다.

코나 일렉트릭 (3)
2024 코나 일렉트릭 (출처-현대자동차)

또한, 충전 로직 개선을 통해 배터리 용량 10%에서 80%까지 급속충전 시간이 43분에서 39분으로 4분 가량 단축돼 보다 빠르게 충전할 수 있게 됐다.

2024년 코나 일렉트릭에는 N 라인 전용 파츠를 적용한 모델도 새롭게 선보인다. 코나 일렉트릭 N 라인은 전면과 후면 범퍼, N 라인 전용 19인치 알로이 휠, 사이드 스커트 윙타입 스포일러, 블랙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를 포함한 전용 외장 디자인으로 일반 모델과 차별화를 꾀했다.

실내에는 N 라인 전용 시트, 메탈 페달, 메탈 도어 스커프, 그리고 레드 컬러 포인트를 통해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스포티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코나 일렉트릭 (4)
2024 코나 일렉트릭 N 라인 (출처-현대자동차)

한편, 2024년 코나 일렉트릭의 가격은 기존 모델 대비 가격도 인하했다. 판매 가격은 전기차 세제혜택 후 가격 기준으로 스탠다드 ‘프리미엄 4,352만 원’, 롱레인지 ‘모던 플러스 4,566만 원’, ‘프리미엄 4,652만 원’, ‘인스퍼레이션 4,992만 원’이며, 정부 및 지자체 보조금에 따라 실 구매가격은 더 낮아질 수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K5

“중형 세단을 이 가격에?!” 2천만 원도 안 되는 기아 K5, 왜 그런가 봤더니…

더보기

“장훈아, 네 덕분이야” .. 과거 서장훈 덕분에 시집 잘 가 ‘140억 부자’가 된 연예인

더보기
포르쉐

“얼마나 더 비싸지려고..” 엄청난 인기에 항복한 포르쉐, 61년 만에 내린 결정이…?

더보기

그 시절 많은 사랑을 받았던 ‘주인공들’, 지금은 어디서 뭐하고 살고 있을까? (+근황)

더보기
닛산

“한국에 다시 진출하나?!”…14년 만에 풀체인지 모델 선보인 닛산의 고급 브랜드

더보기
아이오닉

“설마 이렇게 나오건…?!” 새로운 디자인으로 공개된 아이오닉 9, 호불호 갈리는 모습에 모두 ‘갸우뚱’

더보기

1

  1. 코나 밧테리 장착으로 RV하체가 낮고 하체 마감이 거칠어요
    뒤에서 아래쪽을 보면 급하게 만든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