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팰리세이드 큰일인데요?” 5천만 원대 준대형 SUV, 압도적 성능에 벌써부터 대박 조짐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GMC가 브랜드의 준대형 SUV, 아카디아(Acadia) 풀체인지 모델의 미국 가격을 공개했다.

신형 아카디아는 고급스러운 내외관 디자인과 함께, 효율성과 성능을 고려한 2.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특징이다.

특히, 이 차량은 쉐보레의 신형 트래버스와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을 공유하는 모델로, 두 차량은 ‘형제 차량’으로 불릴 만큼 많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신형 아카디아, GMC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 적용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는 기존 모델 대비 차체 크기를 대폭 확대하여, 전장은 269mm, 휠베이스는 213mm 늘어나 실내 공간을 크게 확보했다. 

이로 인해 트렁크 용량이 80% 증가하고, 2열 레그룸은 36% 더 넓어져 탑승객의 편안함이 크게 향상됐다. 외관 디자인에서는 GMC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가 적용되어, ‘C’ 자형 주간주행등과 리어램프를 통해 현대적이고 세련된 모습을 선보인다.

내부에는 최신 기술과 고급 소재가 대거 적용됐다. 11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15인치 세로형 디스플레이는 실내 디자인의 중심이며, 슬라이딩 커버가 포함된 플로팅 센터콘솔과 컬럼식 기어레버는 실내 공간의 활용성과 편리성을 높였다.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여기에,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은 차내 소음을 줄여주고 BOSE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은 우수한 사운드 경험을 선사한다. 

이와 함께, 투톤 천공 가죽 시트는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구글 기반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사용자에게 직관적이고 연결성 높은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신형 아카디아는 성능과 기능성을 모두 갖춘 모델이다. 2.5리터 4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의 조합으로 최고출력 328마력, 최대토크 45.1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또한, 이 차량은 전륜구동과 사륜구동 모두 가능하며, 최대 견인력은 2,268kg에 달해 다양한 운전 환경과 요구 사항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다. 

더불어,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기본으로 탑재되어 운전자의 안전과 편의를 크게 향상시켰고, AT4 트림은 특히 오프로드 주행에 최적화된 기능과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

한편, 신형 아카디아의 미국 시장 가격은 트림에 따라 4만 3,995달러(한화 약 5,860만 원)부터 시작해 최대 5만 7,695달러(한화 약 7,690만 원)까지 책정되어 있다.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신형 아카디아 (출처-GMC)

이는 이전 모델 대비 최대 6,600달러(한화 약 880만 원) 상승한 것으로, 해당 가격대는 쉐보레 트래버스와 비교했을 때 최대 5,000달러(한화 약 660만 원) 높은 수준이며, 국내 출시는 아직 미정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이 투 샷은 뭐야?’ .. 이재용 삼성 회장이 저커버그 자택에는 무슨 일로?

더보기

대한민국 여성들의 ‘워너비 몸매’였던 그녀가 어느덧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다(+그녀의 일상)

더보기

‘여보, 오늘은 나 건들지 마’ .. 백종원♥, 소유진 이 직접 공개한 ‘일상’에 모두가 화들짝

더보기
벤틀리모터스

“벤틀리와 포르쉐의 만남?!” 새로운 변화를 모색하는 벤틀리모터스, 앞으로 나올 차량은?

더보기

‘아내 덕에 로또 맞았다’ .. ‘300억’ 건물주 여배우와 결혼한 스타 부부의 재산

더보기
르노 성수

“MZ세대까지 노렸다!” 유재석, 김연경도 반한 ‘르노 성수’, 대체 어떻길래…?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