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안 만들게요…”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벤틀리의 대표 모델, 어쩌다 이렇게 됐나?

벤틀리, 4.0리터 트윈 터보 V8 엔진 생산 중단
영국, 유럽 등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단종될 예정
벤틀리
컨티넨탈 GT (출처-벤틀리 모터스)

벤틀리 모터스가 4.0리터 트윈 터보 V8 엔진의 생산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현지시간으로 9일, 벤틀리 모터스는 컨티넨탈 GT, 컨티넨탈 GTC 및 플라잉스퍼 모델 라인에서 현 세대 4.0리터 트윈 터보 V8 엔진의 단종을 확정했다.

현재 V8 엔진이 가장 먼저 단종되는 지역은 영국,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이며, 다른 지역도 추후 순차적으로 단종될 예정이다.

벤틀리, V8 엔진이 탑재된 컨티넨탈 및 플라잉스퍼 제품군은 Beyond100 이후 단종될 예정

벤틀리 (2)
V8 엔진 (출처-벤틀리 모터스)

현재 엔진은 벤테이가 제품군의 일부로 계속 사용되지만, 컨티넨탈과 플라잉스퍼 제품군의 생산 종료는 탄소 중립 실현을 목표로 2024년에 모든 모델 라인에 하이브리드 버전을 제공하는 벤틀리의 Beyond100 이후가 될 것으로 보인다.

Beyond100 전략은 이미 벤테이가와 플라잉스퍼 하이브리드 모델의 출시와 함께 시작되었으며, 현재 수요가 예상을 뛰어넘고 있다.

V8 내연기관 엔진은 지난 75년 동안 수많은 벤틀리의 핵심 역할을 해왔다. 최초의 L-시리즈 V8 엔진은 1959년 S2에 도입되어 180마력을 발휘했고 현세대 V8은 3분의 2의 용량으로 3배의 출력을 발휘한다.

벤틀리 (3)
V8 엔진 (출처-벤틀리 모터스)

지난 2012년 4.0리터 V8이 출시된 이래로 5만 3,000대 이상의 V8 엔진이 탑재된 컨티넨탈 GT, GTC 및 플라잉스퍼가 생산되었으며, 각 모델은 영국 크루에 위치한 벤틀리의 드림 팩토리에서 전량 수작업으로 제작되었다.

현재는 영국과 유럽 그리고 중동 지역 등에서 V8 엔진이 탑재된 컨티넨탈 GT, GTC 및 플라잉스퍼의 마지막 모델을 만나볼 수 있다.

벤틀리 (4)
컨티넨탈 GT (출처-벤틀리 모터스)

6월 마지막 인도를 앞두고 생산은 곧 완료될 예정으로 일부 기존 모델은 소매점 재고와 운송 파이프라인을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타 지역의 생산 종료는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글

기아

“내가 알던 그 차 맞아?!” 분위기 반전 시도하는 기아, 결국 이 카드까지 꺼냈다

더보기

‘사실혼’ 관계였던 매니저와 아이까지 낳은 그때 그 시절 톱스타

더보기

“이 정도로 안 좋을 수가” .. 말년이 비참해질 거라는 김대호 아나운서

더보기

‘이 투 샷은 뭐야?’ .. 이재용 삼성 회장이 저커버그 자택에는 무슨 일로?

더보기

대한민국 여성들의 ‘워너비 몸매’였던 그녀가 어느덧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다(+그녀의 일상)

더보기

‘여보, 오늘은 나 건들지 마’ .. 백종원♥, 소유진 이 직접 공개한 ‘일상’에 모두가 화들짝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