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다르네요…” 획기적인 시스템 선보인 기아, 과연 모두 만족할 수 있을까?

기아, 중고차 보상판매 제도 ‘트레이드-인(trade-in)’ 시작
중고 제품 반납으로 신제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제도
기존 차량 매각 후 기아 EV 전 차종 구매시 30만 원 할인 제공
기아
EV6 GT (출처-기아)

기아가 중고차 보상판매 제도 ‘트레이드-인(trade-in)’을 시작한다.

트레이드-인 시스템은 기존 중고 제품을 반납하는 조건으로 신제품을 출고가보다 낮은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제도를 말한다.

기아 트레이드-인, 기아 차량 출고 후 5년 이내, 주행 거리 10만㎞ 이하 무사고 차량의 경우 이용 가능

기아 (2)
트레이드-인 (출처-현대자동차그룹)

기아는 1일, 신차를 구매하는 고객이 기존에 보유하던 기아 차량을 인증중고차 서비스에 매각하면 최대 3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고객이 기존에 소유한 기아 차량이 출고 후 5년 이내이며, 주행 거리가 10만㎞ 이하인 무사고 차량일 경우, 인증중고차 서비스를 이용해 판매할 수 있다.

차량을 매각한 후, 기아의 EV 전 차종, K5(하이브리드 모델 포함), K8(하이브리드 모델 포함), 봉고를 구매하는 고객은 차량 가격에서 30만 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고, 다른 차종을 구매할 경우에는 10만 원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기아 (3)
기아 인증중고차 경기도 용인 센터 (출처-현대자동차그룹)

트레이드-인을 원하는 고객은 신차 출하 당일까지 기아 인증중고차 웹사이트의 ‘내 차 팔기’ 서비스를 이용해 기존 차량을 매각하면 된다.

또한, 기아는 인증중고차 웹사이트에서 상세 견적을 받고 당일에 차량 매각을 완료하는 고객에게 네이버페이 포인트 10만 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4월 한 달간 진행한다.

상세 견적은 전문 인력에 의한 ‘방문 평가’ 또는 차량 사진을 업로드하여 받는 ‘비대면 평가’ 방식으로 제공된다.

기아 (4)
기아 인증중고차 경기도 용인 센터 (출처-현대자동차그룹)

특히, ‘비대면 평가’를 선택한 고객은 대면 평가 시 발생할 수 있는 번거로움이나 가격 협상으로 인한 스트레스 없이 빠르고 편리하게 차량 판매 과정을 완료할 수 있다.

한편, 기아 관계자는 “신차 고객과 중고차 고객이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중고차 매입 서비스를 구축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전기 SUV

“전기 SUV가 2천만 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한 신형 전기 SUV에 경쟁사들은 ‘초비상’

더보기

“상상이 안간다”.. 송승헌, 700억을 가지고 있는 그는 과연 어떤 세상에 살고 있을까

더보기

‘무려 아이가 넷’ .. 삼성가 중 유일하게 결혼 생활 유지하며 찐사랑 보여주는 부부

더보기

“결혼 날짜까지 잡고 헤어졌는데..” 족발로 파혼 위기 극복한 여배우

더보기
판매량

“BMW도 테슬라도 제쳤다…” 압도적인 판매량으로 1위 탈환한 이 브랜드, 결국 이 모델 덕분에?

더보기

데뷔했을 때랑 달라진 게 전혀 없는 여배우의 모습, 이게 정말 가능한 일입니까?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