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돌아갈 뻔했다”.. 업주를 협박하는 고객들? 배달 요청사항을 살펴보니..

“아기가 먹게 서비스 주세요
안 주면 별점 테러합니다”
진상 고객 요청에 분노한 자영업자들
업주
사진 = 내용의 이해를 돕기 위해 DALL-E3로 제작된 이미지

‘배달앱 리뷰 별점 테러’로 협박하는 소비자들 때문에 자영업자들이 고통받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한 고객이 리뷰를 무기 삼아 “아기를 위해 무료 서비스를 달라”고 요청했다는 자영업자의 사연이 공개되며 온라인상에서 논란이 일었다.

지난 3일 자영업자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에 ‘오늘의 충격 요청 사항’이라는 제목으로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업주는 “눈 돌아갈 뻔했다”며 배달 주문자가 적은 요청 사항을 사진 찍어 첨부했다.

업주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사진 속 영수증에는 “견과류 땅콩, 아몬드, 잣 빼 주세요”라는 요청과 함께 “아기 먹게 수프 3개 서비스 주세요. 안 주면 별 1개 줄 거예요”라는 협박 내용이 담겨 있었다.

글쓴이는 “주문 취소 처리했다. 이미 만든 건 직원들과 나눠 먹기로 했다. 장사하기 참 힘들다”라며 자영업자의 고충을 토로했다.

해당 글을 보고 누리꾼들은 “리뷰 거지다”, “협박까지 하네”, “요청사항에 ‘아기가~’라는 말 있으면 주문 취소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업주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온라인상에 알려진 ‘배달 진상’ 사례는 이외에도 많다. 1인분만 주문했으면서 더 많은 양을 바란다거나, 본인이 주문할 때 실수해 놓고 자영업자 탓을 하는 사례도 있다.

이처럼 끊이지 않는 진상 행위 때문에 손님을 ‘손님’이 아닌 ‘손놈’이라 부르는 새로운 단어도 생겨났다.

비상식적인 민폐 손님 사연이 전해질 때마다 누리꾼들은 자영업자들에게 응원과 공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이 정도로 안 좋을 수가” .. 말년이 비참해질 거라는 김대호 아나운서

더보기

‘이 투 샷은 뭐야?’ .. 이재용 삼성 회장이 저커버그 자택에는 무슨 일로?

더보기

대한민국 여성들의 ‘워너비 몸매’였던 그녀가 어느덧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다(+그녀의 일상)

더보기

‘여보, 오늘은 나 건들지 마’ .. 백종원♥, 소유진 이 직접 공개한 ‘일상’에 모두가 화들짝

더보기
벤틀리모터스

“벤틀리와 포르쉐의 만남?!” 새로운 변화를 모색하는 벤틀리모터스, 앞으로 나올 차량은?

더보기

‘아내 덕에 로또 맞았다’ .. ‘300억’ 건물주 여배우와 결혼한 스타 부부의 재산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