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2위?!” 치열한 전기 픽업트럭 시장,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모델은?

테슬라 사이버트럭, 리비안 R1T 제치고 픽업트럭 2위 등극
치열한 미국 전기 픽업트럭 시장서 가파르게 성장하는 모습
현재 1위인 포드 F-150 라이트닝과의 격차도 점차 줄어들어…
픽업트럭
사이버트럭 (출처-테슬라)

미국은 전통적으로 픽업트럭의 나라로 불리지만, 최근 순수 전기 모델의 판매 경쟁이 뜨겁게 전개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이 점차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 3월 한 달 동안 테슬라 사이버트럭은 1,158대가 판매되며, 548대를 기록한 리비안 R1T를 두 배 이상의 차이로 제치고 전기 픽업트럭 시장에서 2위로 올라섰다.

테슬라 사이버트럭, 지속적인 생산 증가로 3위 리비안 R1T와의 격차는 더욱 벌어질 예정

픽업트럭 (2)
F-150 라이트닝 (출처-포드)

현재 미국 전기 픽업트럭 시장의 선두는 포드의 F-150 라이트닝으로 F-150 라이트닝은 3월에만 2,907대가 판매되어 사이버트럭을 두 배 이상 앞질렀으며, 이는 사이버트럭과 리비안 R1T의 판매량을 합친 것보다 많은 수치를 보였다.

포드 F-150 라이트닝의 1분기 판매 누적 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80.4% 증가한 7,743대를 기록했는데, 테슬라 사이버트럭의 생산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의 격차는 점차 빠르게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에, 자동차 업계 관련 전문가들은 테슬라가 사이버트럭의 생산량을 계속해서 확대할 경우, 시장의 판도가 변할 가능성도 있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는데, 테슬라가 사이버트럭의 생산량을 증가시키면서 그 존재감이 커지면, 리비안 R1T의 입지 역시 더욱 좁아질 것으로 보인다.

픽업트럭 (3)
R1T (출처-리비안)

더불어, 전기 픽업트럭 시장의 경쟁은 단순한 판매 대수를 넘어 환경 규제와 기술 혁신의 장으로도 확대되고 있다. 각 제조사들은 더 나은 배터리 성능과 충전 인프라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는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에 전기 픽업트럭 시장에서의 경쟁은 앞으로도 계속될 전망이며, 각 제조사들의 전략과 생산 능력이 시장 판도를 어떻게 변화시킬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픽업트럭 (4)
실버라도 EV (출처-쉐보레)

한편, 전기 픽업트럭 시장에서 경쟁하고 있는 또 다른 모델로는 쉐보레 실버라도 EV와 GMC 험머가 있으며, 쉐보레 실버라도 EV는 3월에 319대가 판매되었고, GMC 험머도 동일한 판매량을 기록하며 각각 4위에 머물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44세의 나이에 ‘둘째’ 임신에 성공한 194억 건물주 연예인

더보기
전기 SUV

“전기 SUV가 2천만 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한 신형 전기 SUV에 경쟁사들은 ‘초비상’

더보기

“상상이 안간다”.. 송승헌, 700억을 가지고 있는 그는 과연 어떤 세상에 살고 있을까

더보기

‘무려 아이가 넷’ .. 삼성가 중 유일하게 결혼 생활 유지하며 찐사랑 보여주는 부부

더보기

“결혼 날짜까지 잡고 헤어졌는데..” 족발로 파혼 위기 극복한 여배우

더보기
판매량

“BMW도 테슬라도 제쳤다…” 압도적인 판매량으로 1위 탈환한 이 브랜드, 결국 이 모델 덕분에?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